2018.04.20 (금)

  • -동두천 25.9℃
  • -강릉 25.8℃
  • 연무서울 25.6℃
  • 맑음대전 29.0℃
  • 맑음대구 29.8℃
  • 맑음울산 23.2℃
  • 맑음광주 28.0℃
  • 맑음부산 22.2℃
  • -고창 21.4℃
  • 맑음제주 19.2℃
  • -강화 21.7℃
  • -보은 29.9℃
  • -금산 28.4℃
  • -강진군 23.8℃
  • -경주시 26.3℃
  • -거제 24.1℃
기상청 제공

정치


한국노총 경기본부, 도의원 비례대표 추천후보로 김장일 수원지부 의장 추대

비례대표, 밀실야합 없앤다 … 노동계 추천 후보 단일화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가 지난 13일 정치위원회를 열고, 경기도의원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추천후보로 김장일 수원지역지부 의장(한국전력노조 경기지부 위원장)을 만장일치로 추대했다.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는 이 같은 결과를 가지고 김장일 의장을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에 도의원 비례대표 노동계 전문가로 추천할 예정이다.


비례대표제는 지역구 의원이 갖는 전문성의 한계를 보완해 경제·사회·과학 등 전문가의 정치 진출과, 여성·노동·장애 등 각 분야의 사회적 목소리를 대변하기 위한 목적을 갖는다. 비례대표제는 그간 선발과정에서의 불투명성으로 인해 사실상 정치권과 각 분야별 단체·개인간 밀실야합의 장으로 의심을 받아왔다.




이에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는 올해 초 경기지역본부 15개 지역 의장, 산별위원장 등을 중심으로 구성한 정치위원회에서 노동계 추천 후보를 단일화했다. 올해 초부터 수차례 회의를 거친 끝에 지난 13일 만장일치로 김장일 수원지역 의장을 최종 추천후보로 선정했다.


한국노총 경기지역본부 관계자는 정치위원회의 13일 최종 회의는 위원들간 난상토론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그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추천 후보들간 양보가 이뤄졌고, 최종 만장일치 합의가 이뤄졌다고 밝혔다.


김장일 한국노총 수원지역지부 의장은 한국전력노조 경기지부 9선의 위원장이면서, 한국노총 수원지역지부 의장을 3선에 걸쳐 연임하는 등 현장노동의 전문가다. 김장일 의장은 평소 소통’ ‘협력’ ‘상생을 강조하면서 현장중심의 합리적 노사관계를 추구하는 인물로 알려져 있다.


김장일 의장이 이끄는 한국전력노조 경기지부는 고용노동부의 노사민정협력 대상을 6번 수상했고, 개인적으로는 지난 2012년에는 노사민정협력 공로 대통령표창을 받기도 했다.


김장일 한국노총 수원지역지부 의장은 경기도 지역의 수많은 노동자들의 바람을 짊어져 어깨가 무겁고 많은 부담도 느낀다면서도 만약 경기도의원으로서의 길을 가게 된다면 경기도에서만큼은 고용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는 정책발의 등 비정규직 차별해소, 양극화 해결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고 싶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