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9 (수)

  • 맑음동두천 -7.4℃
  • 맑음강릉 1.6℃
  • 흐림서울 -3.7℃
  • 맑음대전 -3.8℃
  • 구름조금대구 0.4℃
  • 구름많음울산 1.6℃
  • 구름많음광주 -2.3℃
  • 구름조금부산 3.0℃
  • 흐림고창 -3.6℃
  • 구름많음제주 3.5℃
  • 흐림강화 -2.3℃
  • 맑음보은 -6.1℃
  • 맑음금산 -6.0℃
  • 흐림강진군 -1.8℃
  • 맑음경주시 -2.8℃
  • 구름조금거제 1.0℃
기상청 제공

정치


[한국갤럽] 문 대통령 국정 지지율 47%…민주당 40%·한국당 20%

'정세균 국무총리' 적합' 42%, '부적합' 25%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소폭 상승한 반면 부정평가는 하락했다.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지지율에서도 엇갈리며 양당의 격차가 벌어졌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갤럽이 10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문 대통령이 대통령으로서의 직무 수행을 잘하고 있다'는 응답은 지난 조사보다 3%p 오른 47%로 나타났다.

 

긍정평가 이유로는 '외교 잘함' 12%, '최선을 다함·열심히 한다' 9%, '복지확대' 8%, '전반적으로 잘한다' 7%, '북한과의 관계 개선' 6% 등을 꼽았다.

 

'문 대통령이 직무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라는 응답은 지난 조사에서 3%p 떨어진 43%를 기록했다. 부정 평가 이유는 '경제·민생문제 해결 부족' 34%, ', '북한 관계 치중·친북성향' 8%, '전반적으로 부족하다' 7%, '독단적·일방적·편파적' 6% 등이 있었다.

 

연령별 긍정과 부정률을 보면 20대 47%/39%, 30대 60%/34%, 40대 55%/36%, 50대 40%/53%, 60대+ 38%/49%였다.

 

지지정당별로는 민주당 지지층의 82%, 정의당 지지층에서도 74%가 대통령 직무 수행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반면 자유한국당 지지층은 89%가 부정적이었고, 지지정당이 없는 무당(無黨)층에서도 긍정 25%, 부정 53%로 부정적 견해가 더 많았다.

 

정당 지지도에선 민주당이 지난 조사보다 3%p 오른 40%를 기록했다. 반면 한국당은 3%p 떨어진 20%를 나타냈다.

 

정의당은 4%p 떨어진 6%였고, 바른미래당은 2%p 하락한 3%, 민주평화당은 0.1%, 우리공화당은 0.6%를 기록했다.

 

한편 정세균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국무총리 적합 여부를 묻는 질문에는 응답자의 42%가 '적합하다'고 답했고 25%는 '적합하지 않다'고 봤으며 33%는 의견을 유보했다.

 

'적합하다'는 의견은 더불어민주당 지지층, 성향 진보층 등에서 60%를 넘었고, '적합하지 않다'는 자유한국당 지지층 56%, 성향 보수층 43% 등에서 두드러졌다.

 

연령별로는 40대에서 53%가 적합하다고 봤고, 다른 연령대와 성향 중도층 등에서도 '적합' 응답이 '부적합'보다 10%포인트 이상 많았다.

 

이번 여론조사는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전국 19세 이상 남녀 성인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표본 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 응답률은 14%다. 그 밖의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www.nesdc.go.kr)를 참고하면 된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사노위 금융산업위 논의 종료, ‘임금체계 개편’ 쟁점 난항으로 사회적합의는 무산
경제사회노동위원회(위원장 문성현)의 ‘금융산업위원회(위원장 김유선, 이하 금융산업위)’가 17일(월) 제24차 전체회의를 마지막으로 논의를 종료했다. 금융산업위는 그간 ‘금융산업의 발전과 좋은 일자리 유지·창출’을 위한 방안 마련을 위해 대화를 지속해왔다. 금융산업위는 노동시간 단축, 성과문화 개선, 산별교섭 효율화 등에서는 합의에 이르렀으나, 연공성 완화 등 내용을 담은 ‘임금결정방식 개선’에 대해 노사 양측의 입장이 크게 달라 최종 합의에는 이르지 못했다. 합의에 이르지 못할 경우 공익위원 권고문을 내기도 하지만 이도 내지 않기로 했다. 공익위원들은 1월28일 회의에서 노사의 자율적 협력을 강조하는 합의문의 취지를 감안할 때 권고문을 채택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쪽으로 의견을 모았다. 위원회는 노사가 제안한 개선 요구사항을 토대로 의제를 선정하고, 지난해 10월22일 발표한 ‘금융산업공동실태조사’를 바탕으로 ‘금융 산업의 발전과 좋은 일자리의 유지·창출’을 위한 합의문 초안을 마련해 노사 간 의견 조율을 시도해왔다. 최종 합의에 실패한 ‘임금결정방식 개선’과 관련해 합의문 초안에는 임금인상은 저임금일수록 높은 인상률을 가져가는 하후상박형, 점진적 연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