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8 (토)

  • 맑음동두천 15.0℃
  • 맑음강릉 23.0℃
  • 맑음서울 18.3℃
  • 맑음대전 16.2℃
  • 맑음대구 17.5℃
  • 맑음울산 16.3℃
  • 맑음광주 17.9℃
  • 맑음부산 17.0℃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8.0℃
  • 맑음강화 16.9℃
  • 맑음보은 14.0℃
  • 맑음금산 13.2℃
  • 구름많음강진군 16.5℃
  • 맑음경주시 15.8℃
  • 맑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정치


[리얼미터] 문 대통령 국정 지지율 한 주만에 반등한 47.0%…부정평가 49.9%

20대 긍정평가 큰 폭으로 증가…민주당 40.4%·한국당 32.1%

 

하락세이던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반등에 성공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23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긍정평가)은 1.7%p 오른 47.0%를 기록했다.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라는 부정평가는 1.0%p 내린 49.9%였다. '모름·무응답'은 0.7%p 감소한 3.1%였다.

 

지역별로 보면 부산·울산·경남의 긍정평가는 전주 보가 8.7%p 증가한 39.9%(부정평가 55.5%)였고, 경기·인천은 2.7%p 오른 51.3%(부정평가 45.5%)였다.

 

특히 연령별로는 20대 지지가 9.2%p 증가한 47.8%(부정평가 46.9%), 40대는 3.8%p 늘어난 59.1%(부정평가 39.8%)였다.

 

직업별로는 무직 45.7%(부정평가 48.6%), 노동직 48.7%(부정평가 47.1%), 사무직 57.0%(부정평가 41.7%)으로 상승했다.

 

지지정당별로는 정의당 지지층에서 14.6%p로 큰 폭으로 상승한 68.4%(부정평가 31.6%), 무당층에서도 2.3%p 증가한 27.9%(부정평가 61.4%)를 기록했다.

 

반면, 대구·경북에선  4.7%p 빠진 27.2%(부정평가 70.9%)였고, 자영업에서도 8.9%p가 하락한 38.7%(부정평가 58.6%)였다.

 

정당지지도에서는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의 희비가 엇갈렸다.

 

민주당은 지난 조사보다 2.0%p 오른 40.4%로 한 주만에 40%대를 회복했다. 한국당은 0.6%p 내린 32.1%였다. 지난 주간조사에 처음 포함된 새로운보수당은 0.9%p 빠진 3.8%, 정의당은 0.1%p 오른 4.4%였다.

 

바른미래당은 4.1%, 대안신당 1.7%, 우리공화당 1.1%, 민주평화당 1.0%, 민중당 0.7% 순이었다.

 

이번 국정 수행 지지율 여론조사는 tbs와 YTN 의뢰로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1,503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표본 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5%, 응답률은 4.4%다. 그 밖의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관련기사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과수화상병' 충주·음성 확산...단양군도 의심 신고
'나무의 암'으로 불리는 '과수화상병'이 충북 충주에 있는 과수원 2곳에서도 확인됐다. 17일 충청북도 농업기술원에 따르면, 도내에서는 지난 13일 충주시 동량면 소재 과수원에서 과수화상병이 처음 발생한 이후 전날까지 충주 10곳(3.8㏊), 음성 1곳(0.2㏊)으로 확산했다. 또 단양군 대강면 소재 과수원 1곳에서도 의심 신고가 접수돼 정밀검사 중이다. 시는 전날까지 확진 판정이 나온 7농가 3.84㏊ 과수원을 대상으로 매몰 등 후속 조치를 진행 중이다. 의심증상이 발견됐던 산척면 송강리 사과 과수원 1곳은 이날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다. 농정당국은 발생 과수원에 대해 출입 제한조치를 내리는 한편 감염나무 제거와 생석회 살포, 매몰 처리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농정당국은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발생농가의 바이러스 유입 경로를 역학조사하고, 도농업기술원 및 일선 시·군 종합상황실도 운영하고 있다. 충주·음성과 인접한 시·군의 과수 재배지역에 대한 예찰도 강화했다. 도 관계자는 "과수화상병 확산을 막으려면 의심 증상이 나타날 경우 농가의 적극적인 신고가 중요하다"며 "농작업 때에도 도구 소독을 철저히 하고, 다른 과수원 출입은 가급적 자제해달라"고 말했다. 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