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5 (금)

  • 구름많음동두천 31.2℃
  • 구름많음강릉 37.0℃
  • 구름조금서울 32.3℃
  • 구름많음대전 32.0℃
  • 구름많음대구 32.9℃
  • 구름많음울산 31.0℃
  • 구름많음광주 32.5℃
  • 구름조금부산 31.7℃
  • 구름많음고창 31.5℃
  • 구름조금제주 35.2℃
  • 구름조금강화 30.0℃
  • 구름많음보은 30.5℃
  • 구름많음금산 30.1℃
  • 구름많음강진군 31.4℃
  • 구름많음경주시 33.8℃
  • 흐림거제 29.0℃
기상청 제공

정치


대구 김부겸 선거사무소에 '계란 투척'…"던지려거든 저한테 던지시라"

"''함께 이겨냅시다, 힘내자 대구 경북' 글귀 어떻게 감히 더럽히나"
"분노 꾹꾹 눌러 담으려 한다…대구시민에 걱정 끼쳐서는 안 돼"

 

오는 4월 총선에서 대구 수성갑에 출마한 김부겸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선거사무실에 계란을 투척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김 의원은 2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물러서지 않겠습니다'라는 글을 올려 전날 저녁 9시 30분쯤 자신의 선거 사무실에 누군가 계란을 투척했다고 밝혔다.

 

계란을 투척한 사람은 "문재인 폐렴, 대구초토화, 민주당 OUT", "신적폐 국정농단, 혁명, 문재인을 가두자"라는 글이 적힌 종이도 출입문에 붙였다.

 

김 의원은 "대구에서 치르는 네 번째 선거다. 이런 일은 처음"이라고 했다. 이어 "분노한다. 늦은 밤에 그것도 사람이 일하고 있는데 계란을 던진 건 폭력"이라며 "폭력은 민주주의의 적"이라고 비판했다.

 

김 의원은 "안 그래도 코로나 때문에, 시민들이 두 달 이상을 두려움과 긴장에 싸여 있다"며 "그런 대구에서 폭력을 행사하기 시작하면 이 민심을 어떻게 하자는 말인가. 그래서 참으려 한다. 분노를 꾹꾹 눌러 담으려 한다"라고도 했다.

 

그러면서 김 의원은 "CCTV가 있어서 경찰에 일단 신고는 했다. 그러나 일을 크게 벌이지는 않겠다"라며 "저까지 흥분해, 대구 시민들께 걱정을 끼쳐서는 안 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김 의원은 "대신 앞으로 계란을 던지려거든 저한테 던져라"며 "비겁하게 한밤중에, 그것도 '함께 이겨냅시다, 힘내자 대구 경북'이라는 글귀를 어떻게 감히 더럽힐 수 있단 말인가"라고 했다.

 

김 의원은 "이를 악물고 싸우겠다. 코로나에 맞서 끝까지 대구를 지키겠다"라며 "상대의 존재를 부정하는 증오의 정치에 맞서, 끝까지 통합의 정치를 외칠 것이다. 저, 김부겸 죽어도 물러서지 않겠다"라고 했다.


관련기사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과기부 “다누리, 목표궤적에 성공적으로 안착”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5일 다누리호가 달을 향한 궤도에 성공적으로 안착했다고 발표했다. 다누리호는 이날 오전 8시경 발사된 후 8시 48분에 발사체와 정상적으로 분리되었으며 분리고도는 약 703km였다. 과기부는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연구진은 발사 40분 후인 나사의 심우주안테나를 통해서 다누리와 교신해 위성 상태에 관한 데이터를 수신했다”며 “수신된 위성정보를 분석한 결과 다누리가 정상적으로 작동하고 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다누리는 탄도형 달 전이궤도에 따라 이동하며 달 궤도에 근접할 때 까지 최대 9번의 추력기 작동을 통한 방향 조정이 계획돼있다”며 “첫 번째 기동은 7일 오전 10시경에 이뤄질 것으로 예상하고있으며 이후 태양 방면으로 태양과 지구의 중력이 균형을 이루는 지점을 향해 이동하다 9월 2일 경 추력기를 작동해 지구 방면으로 방향을 전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이후 다누리는 12월 중순 달에 근접하며 12월 말경에는 달 상공 100km의 원궤도에 안착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러한 모든 과정이 순조롭게 이뤄지는 경우 내년 1월부터 6개의 탑재체를 활용해서 다양한 임무를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과기부는 “앞으로 다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