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3 (금)

  • 구름조금동두천 -1.0℃
  • 구름많음강릉 5.1℃
  • 맑음서울 0.1℃
  • 구름많음대전 2.2℃
  • 구름많음대구 4.5℃
  • 구름많음울산 6.5℃
  • 맑음광주 3.4℃
  • 구름많음부산 9.7℃
  • 구름조금고창 2.3℃
  • 구름많음제주 6.2℃
  • 맑음강화 -0.1℃
  • 구름많음보은 1.9℃
  • 구름많음금산 2.4℃
  • 구름조금강진군 4.0℃
  • 구름많음경주시 5.9℃
  • 구름많음거제 5.9℃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M포토] 땅에 널부러져 있는 황교안 머리카락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를 촉구하는 차원에서 삭발을 감행한 가운데 한국당 관계자가 삭발식 후 땅에 널부러져 있는 머리카락을 줍고 있다.

 

 

황 대표는 이날 오후 5시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문재인 정권의 헌정유린 중단과 조국 파면 촉구’를 위해 삭발식을 진행했다.


관련기사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스쿨존 안전 강화 법안인 ‘동원이법’ 통과시켜야"
‘안전한 스쿨존 조성을 위한 정책 토론회’가 3일 오전 국회에서 열렸다. 태영호 국민의힘 의원이 주최한 이날 토론회는 지난해 12월 2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언북초 어린이 보호구역에서 발생한 교통사고로 9살 이동원 군이 희생된 참사를 계기로 어린이를 보호하지 못하는 ‘어린이 보호구역’의 실태를 고발하고 어린이 안전 확보 및 보행환경 개선책을 수립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태 의원이 지난달 27일 대표 발의한 스쿨존 안전 강화 법안(도로교통법·도로법 개정안), 일명 ‘동원이법’에 대한 논의도 이뤄졌다. 동원이법은 ▶ 스쿨존 보도 설치 의무화 ▶ 방호 울타리 우선 설치 ▶ 교차로 무인 교통단속용 장비 설치 의무화 ▶ 어린이 보호구역 안전위원회 설치 등 어린이 보행권 보장을 위한 내용을 담고 있다. 태 의원은 “적어도 스쿨존에서 만큼은 아이들이 안전히 집에 도착할 수 있는 나라를 만들기 위해 국회 차원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토론회의 좌장은 우승국 한국교통연구원 교통안전방재연구센터장이 맡았고, 허억 가천대 행정학과 교수, 강수철 도로관리공단 본부장이 스쿨존 어린이 안전 강화 방안에 대해 발표했다. 정부 측에서는 조우종 경찰청 교통운영과장(총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