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0 (토)

  • 구름많음동두천 13.9℃
  • 구름많음강릉 14.9℃
  • 구름많음서울 17.5℃
  • 구름조금대전 17.8℃
  • 구름많음대구 17.4℃
  • 흐림울산 16.3℃
  • 구름조금광주 18.8℃
  • 구름조금부산 16.9℃
  • 구름많음고창 15.8℃
  • 구름많음제주 19.9℃
  • 구름조금강화 13.6℃
  • 구름많음보은 14.4℃
  • 구름조금금산 14.2℃
  • 구름많음강진군 16.1℃
  • 흐림경주시 16.6℃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정치


홍준표 "나경원 아들 국적 논란, 이중국적 여부만 밝히면 논쟁 끝나"

"조국 자녀에 대한 강도 높은 수사 진행…형평상 그냥 넘어 갈수 없는 사건돼"

URL복사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나경원 원내대표의 아들을 둘러싼 미국 원정출산 의혹에 대해 "이중 국적인지 여부만 밝히면 그 논쟁은 끝난다"고 했다.

 

 

홍 전 대표는 전날인 2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조국(법무부 장관) 자녀에 대한 강도 높은 수사가 진행되고 있어 형평상 그냥 넘어 갈수 없는 사건이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홍 전 대표는 "핵심은 다른 사항도 있지만, 원정출산 여부다. 서울에서 출생했다고 말로만 하는 것 보다 이에 대한 해법은 의외로 간단하다"며 "예일대 재학 중인 아들이 이중 국적인지 여부만 밝히면 그 논쟁은 끝난다"고 했다.

 

홍 전 대표는 나 원내대표에 대한 의혹이 지난 2011년 이른바 '1억 피부과 논란'을 떠올리게 한다고 했다. 그는 "야당 원내대표에 대한 여권의 공격이 마치 2011년 10월 서울시장 보선때 1억 피부과 파동을 연상시킨다"며 "그때는 명확한 해명없이 논쟁만으로 큰 상처를 입고 우리가 서울시장 보선에서 참패 했다"고 했다. 

 

이후 고액 피부과 논란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홍 전 대표는 "나는 야당 원내대표의 아들이 이중 국적이 아니라고 굳게 믿는다"며 "분명히 천명하시고 여권의 조국 물타기에서 본인 및 당이 수렁에 빠지지 않도록 조속한 대처를 하시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이어 "저들은 조작된 자료라도 가지고 때를 기다리고 있다. 한방에 역전 시키시라"고 덧붙였다.

 

한편 나 원내대표는 21일 서울 광화문에서 열린 '문재인 정권 헌정 유린 중단과 위선자 조국 파면 촉구대회'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딸과 아들, 조국 장관의 딸과 아들, 황교안 대표의 딸과 아들, 제 딸과 아들 다 특검하자”며 자신을 둘러싼 의혹에 맞섰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강기정, '5천만원 전달 진술' 김봉현 진술 "사기, 날조…고소할 것"
라임자산운용 사태의 주범으로 꼽히는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의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에게 5천만원을 건넸다'라는 취지의 법정 증언에 대해 강 전 수석이 "너무 터무니없는 사기, 날조여서 법적 대응을 준비한다"라고 했다. 강 전 수석은 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이 밝히며 "월요일 고소장을 들고 검찰로 직접 가겠다. 김봉현을 위증과 명예훼손으로, 이강세를 명예훼손으로 고소하겠다"라고 했다. 이어 "강기정 개인의 문제를 넘어 문재인 대통령과 우리 정부의 흠집내기 의도를 묵과할 수 없기 때문"이라고 했다. 앞서 전날에도 강 전 수석은 "김봉현이 재판 도중 진술한 내용 중 저와 관련된 금품수수 내용은 완전한 사기, 날조"라며 "금품수수와 관련해 한 치의 사실도 없으며 이에 저는 민·형사를 비롯한 할 수 있는 모든 법적 대응을 강력히 취하겠다"라고 밝힌 바 있다. 또 "재판에서 진위도 밝혀지지 않은 한 사람의 주장에 허구의 내용을 첨가해 보도하거나 퍼트린 모든 언론에도 책임을 물을 것임을 분명하게 밝힌다"라고 했다. 강 전 수석은 실제 언론중재위원회에 해당 내용을 보도한 조선일보를 제소했다. 강 전 수석은 "조선일보는 같은 재판에서 김봉연의 진술과는 상반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