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5 (금)

  • 흐림동두천 30.6℃
  • 구름조금강릉 36.5℃
  • 구름많음서울 31.7℃
  • 구름많음대전 31.1℃
  • 구름많음대구 32.3℃
  • 구름조금울산 33.4℃
  • 흐림광주 30.8℃
  • 구름조금부산 33.1℃
  • 구름많음고창 31.4℃
  • 구름조금제주 34.6℃
  • 구름많음강화 29.5℃
  • 구름많음보은 28.8℃
  • 구름많음금산 29.7℃
  • 구름많음강진군 31.0℃
  • 구름많음경주시 33.9℃
  • 흐림거제 29.8℃
기상청 제공

정치


이종배 통합당 의원 21대 총선 출마 공식 선언…“중단 없는 충주 발전 위해 노력하겠다”

 

이종배 미래통합당 의원이 21대 총선에 공식 출마를 선언했다.

 

이 의원은 18일 오전 충주시청 기자실에서 공식 출마 선언을 하고, ▲중부내륙권 첨단 신산업도시 조성 ▲품격 있는 명품 문화·체육·관광 도시 완성 등 충주 발전 비전을 제시했다.

 

이 의원은 “압도적인 지지로 당선시켜주신 은혜에 보답하고자 정말 열심히 일 해왔다”며 “14년 국회 등원 이후 충주시 국비 예산을 매년 증액시켜 올해 충주 역사상 최대인 6,467억원을 확보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간사를 받아 중부내륙선철도·충청내륙고속화도로·충북선 고속화 사업 조기 추진을 위한 예산을 대폭 증액하는 등 취약했던 고속교통망에 있어 그동안 공약 이상의 성과를 거뒀다”고 덧붙였다.

 

특히 “지역 현안이자 숙원사업이었던 국립충주박물관 건립도 확정해 충주가 중원문화권 중심 도시의 영광을 되찾고 품격있는 명품 문화도시로 도약할 기반을 마련했다”면서 “조길형 충주시장을 비롯한 충주시 공무원과 시·도의원들의 도움, 언론의 협조 그리고 무엇보다도 충주시민들의 지지와 성원 덕분”이라고 감사를 전했다.

 

또한 “좋은 일자리를 만들어 젊은 지역 인재들이 충주를 떠나지 않도록 하고, 외지 인재들을 유입시키는 것이 충주 발전의 시발점”이라며 “중부내륙권을 대표하는 첨단 신산업도시를 조성해 양질의 일자리를 많이 창출하고, 품격 있는 명품 문화·체육·관광도시를 만들어 많은 사람들이 찾아와 즐기고 소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우량기업 및 국가·공공기관 30개 유치 ▲서충주 신도시 신산업클러스터 조성 ▲국제컨벤션센터 건립 및 대형콘도 유치 ▲수안보 온천 워터파크 조성 ▲충주역 신축 및 동충주역 설치 ▲상급종합병원 건립 ▲노인복지청 신설 및 치매센터 건립 ▲충북대표도서관 및 어린이영어도서관 건립 ▲장애인복지관 신축 ▲먹거리통합물류센터 건립 및 농업인 기초연금제 실시 등을 주요 공약으로 내걸었다.

 

이 의원은 “문재인 정권의 오만·무능·독선으로 대한민국이 위기에 처했다”며 “폭주기관차에 올라탄 문재인 정권의 독재를 막고, 무너진 대한민국을 바로 세우겠다”면서 “3선의 큰 힘으로 ‘중단없는 충주 발전’과 ‘대한민국 바로 세우기’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역설했다.


관련기사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한국 달탐사선 다누리 8시 경 발사…세계에서 7번째
대한민국의 첫 달 탐사 궤도선 다누리호가 한국시간 오전 8시 8분 미국 플로리다주 케이프커내버럴 우주군 기지에서 발사됐다. 발사는 일론머스크가 설립한 미국의 민간 우주업체 스페이스X가 맡았으며 이들은 발사 순간을 유튜브로 생중계했다. 다누리가 오는 12월 31일 목표궤도인 달 상공 100km 진입에 성공하면 한국은 러시아, 미국, 일본, 유럽 중국, 인도에 이어 세계에서 7번째로 달 탐사선을 보낸 나라가 되며 우주강국의 지위를 견고히 하게 된다. 다누리가 목표궤도 진입에 이렇게 오랜 시간이 걸리는 것은 태양 방향으로 발사된 후 ‘∞‘모양을 그리며 달 궤도에 진입하기 때문이다. 이런 궤도를 그리는 이유는 발사체 분리 때 발생하는 추진력과 천체의 중력을 이용하는 ’탄도형 달 전이방식‘을 차용했기 때문으로, 과거 일본의 달 탐사선 ’히텐‘과 미국의 달 탐사선 ’그레일‘이 같은 방법을 사용했다. 다누리가 해당 방식을 선택한 것은 연료 절약을 통해 작동 수명을 연장하기 위함으로, 이는 개발과정에서 목표했던 무게인 550kg에서 678kg으로 늘어나며 기존 직선궤도에서 지금과 같은 방식으로 바뀐 것이다. 다누리는 발사 9시경 첫 교신 후 계획된 궤적에 안착했는지 판단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