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 흐림동두천 14.4℃
  • 흐림강릉 12.6℃
  • 연무서울 15.4℃
  • 대전 14.0℃
  • 흐림대구 16.6℃
  • 흐림울산 17.7℃
  • 광주 15.7℃
  • 흐림부산 19.0℃
  • 흐림고창 13.3℃
  • 제주 17.3℃
  • 흐림강화 13.4℃
  • 흐림보은 13.7℃
  • 흐림금산 13.0℃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19.3℃
기상청 제공

정치


김경수 경찰 출석…“특검보다 더 한 조사도 받을 것”


파워 블로거 ‘드루킹’이 댓글을 통해 여론을 조작했다는 ‘드루킹 댓글 사건’과 관련해 이를 사주했다는 의혹을 받는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경남도지사 예비후보가 4일 참고인 신분으로 경찰에 출석했다.


경찰은 앞서 매크로(동일작업 반복 프로그램)를 통해 네이버 댓글을 조작한 혐의로 ‘드루킹’ 김 모 씨를 구속기소한 바 있다.


이날 오전 9시52분경 동료 의원들과 함께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 모습을 드러낸 김 예비후보는 “여러 차례 신속하게 수사해 줄 것을 요구해왔다”며 “다소 늦기는 했지만, 오늘이라도 수사가 이뤄져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조사 과정에서 분명하게 설명할 것은 설명하고, 충분하게, 정확하게 소명할 것은 소명하겠다”면서 “필요하다면 특검보다 더 한 조사도 당당히 임하겠다. 저는 저에게 주어진 책임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김 예비후보는 국회 정상화를 위한 자유한국당의 원내 복귀를 주문하기도 했다.


그는 “심각한 청년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추경 예산안도 팽개치고, 남북한 정상이 어렵게 합의한 판문점 선언의 국회 비준마저 거부한 채 무조건 노숙 농성을 펼치는 것은 국민에게 참으로 염치없는 일”이라며 “자유한국당은 공당으로서 국민 앞에 주어진 역할과 책임을 다해 달라”고 말했다.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드루킹이 매크로를 통해 댓글을 조작한다는 사실을 김 예비후보가 알았는지와 이런 작업을 요청했는지 등에 대해 조사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 대선 이후 김 예비후보에게 일본 오사카 총영사 자리에 자신이 인터넷 카페 ‘경제 공진화를 위한 모임(경공모)’ 회원을 추천하게 된 경위와 김 예비후보가 이를 거절한 이후의 상황에 대해서도 확인할 계획이다.


백원우 청와대 민정비서관은 지난 3월 드루킹이 추천한 인물과 접촉했고, 결과적으로 드루킹의 인사청탁은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자신의 인사청탁이 받아들여지지 않자 드루킹은 김 예비후보에게 협박성 메시지를 보냈고, 작년 9월 김 예비후보의 보좌관 한 모 씨에게 500만원을 건넸다는 사실을 폭로하기도 했다.


한편, 김 예비후보가 경찰에 모습을 보이자 그를 지지하는 시민들은 “힘내세요”를 연호하며 그를 응원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계엄문건 군·검 합수단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 기소 중지”
기무사령부의 계엄령 검토 문건 작성에 대한 수사를 진행하던 군·검 합동수사단(이하 합수단)이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에 대해 기소중지 처분을 내렸다고 발표했다. 미국으로 출국한 조 전 사령관의 신병확보가 어렵기 때문이다. 또한 박근혜 전 대통령과 황교안 전 국무총리(대통령 권한대행), 김관진 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한민관 전 국방부 장관 등 8명에 대해서는 참고인 중지 처분을 내렸다. 합수단은 조 전 사령관 신병확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했지만, 오는 17일 해체를 앞두고 있어 사실상 수사 중단으로 받아들여졌다. 노만석 민간 검찰측 단장은 “이 사건의 전모 및 범죄의 성립 여부를 최종적으로 판단하기 위해 핵심 피의자인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을 조사할 필요가 있으나 조현천이 2017년 12월13일 미국으로 출국한 후 현재까지 소재가 불명한 상태”라며 조 전 사령관에 대한 기소중지 처분 배경을 설명했다. 노 단장은 “체포영장 발부, 여권 무효와 조치 의뢰, 인터폴 수배 요청, 체류자격 취소 절차 진행 등 신병확보를 위해 필요한 조치와 함께 그의 가족과 지인을 통해 자진 귀국을 설득해왔지만, (조 전 사령관은) 미국에서 개인적인 신상 문제가 정리되는 대로 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