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2 (목)

  • -동두천 2.8℃
  • -강릉 1.1℃
  • 흐림서울 1.5℃
  • 대전 1.0℃
  • 대구 2.1℃
  • 울산 1.8℃
  • 흐림광주 2.4℃
  • 흐림부산 3.7℃
  • -고창 1.7℃
  • 흐림제주 5.8℃
  • -강화 2.6℃
  • -보은 0.8℃
  • -금산 0.3℃
  • -강진군 2.6℃
  • -경주시 1.6℃
  • -거제 3.7℃
기상청 제공

부동산

장기공공임대주택 공급 비율 25%로 확대

예비・7년차 신혼부부도 영구․국민임대주택 입주 가능


지난해 발표한 주거복지 로드맵(11.29)’ 후속 조치로 신혼부부의 내 집 마련 기회 확대 등을 위한 공공주택 특별법 시행령공공주택 특별법 시행규칙’, ‘공공주택업무처리지침에 대한 개정안이 입법 예고됐다.


국토부가 26일 밝힌 개정안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영구·국민임대주택 우선 공급 대상이 결혼한 지 5년 이내 부부에서 7년 이내 부부와 예비 신혼부부로까지 확대되고 경쟁 발생 자녀수, 거주기간, 청약 납입 횟수, 혼인기간을 점수화하여 입주자를 선정한다.

 

또 장기공공임대주택 비율을 대폭 확대(15%25%)해 주거취약계층의 주거지원을 강화하고, 장기공공임대주택 건설 비율을 전체 건설호수의 15%에서 25% 상향시킨다.

 

영구임대주택 건설 비율도 3%에서 5%로 올려 저소득층이 국민, 행복 등 임대주택에서 장기간 저렴하게 거주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과거(‘13’17년간) 15만 수준이었던 30년 이상 장기임대주택을 향후 5년간 28만 호로 확대하여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공공주택지구내 공공분양주택 건설 비율을 전체 건설호수의 15%에서 25%로 상향해 신혼부부 등 무주택 실수요자가 저렴한 비용으로 내 집을 마련할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공공분양주택 분양(착공) 물량을 연평균 17천 호에서 3만 호로 확대하고 입주(준공)물량을 ‘21년간 ’22년에는 연간 25천 호, ‘23년 이후에는 3만 호 수준으로 높일 계획이다.

 

다자녀 가구 등 수요를 고려하여 공급 물량의 15% 이내에서 전용면적 60~85 공공분양 공급도 일부 허용한다.

 

공공주택사업자가 국민임대주택을 건설하는 경우 건설호수의 30% 이상을 원룸 형으로 계획하도록 되어 있으나, 신혼부부 특화단지로 조성 할 경우 신혼부부 가구 특성을 고려하여 투룸 이상의 주택도 많이 공급할 수 있도록 해당 규정을 완화한다.

 

또 국민임대주택을 공급할 경우에 공공주택사업자는 지자체(시장군수구청장)와 협의하여 공급 물량의 50% 범위에서 입주자 선정 순위 등을 별도로 정할 수 있도록 하고, 국토교통부장관이 인정하는 경우 공급물량의 50%를 초과하는 범위에서 기준을 별도로 정할 수 있도록 한다.

 

이번 입법예고 되는공공주택 특별법 시행령공공주택 특별법 시행규, 공공주택 업무처리지침일부 개정안은 관계기관 협의, 법제처 심사 등 입법 후속절차를 거쳐 3월경에 공·시행될 예정이다.

 

개정안에 대해 의견이 있는 경우에는 310일까지 우편, 팩스 국토교통부 누리집(http://www.molit.go.kr) “정보마당/법령정보/입법예고을 통해 의견을 제출할 수 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