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6 (토)

  • 맑음동두천 -0.2℃
  • 흐림강릉 1.7℃
  • 박무서울 1.6℃
  • 흐림대전 2.1℃
  • 구름많음대구 4.1℃
  • 구름조금울산 3.3℃
  • 흐림광주 3.9℃
  • 맑음부산 3.6℃
  • 구름많음고창 4.6℃
  • 맑음제주 6.5℃
  • 맑음강화 2.9℃
  • 맑음보은 1.9℃
  • 맑음금산 0.9℃
  • 맑음강진군 4.5℃
  • 흐림경주시 3.8℃
  • 맑음거제 4.0℃
기상청 제공

부동산


9月 전국 3만 가구 집들이 한다...91%가 중소형

경기 남부 입주물량 쏠림 지속

 

오는 9월에는 전국에서 3만394가구가 입주한다. 6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9월 전체 입주 물량 중 91%인 2만7,651가구가 전용 85㎡이하 규모다. 

 

아파트를 제외한 신축빌라, 도시형생활주택 등도 중소형 위주로 공급되고 있어 중소형 편중 현상이 심화되고 있다. 입주 물량이 많은 가운데 면적의 획일화가 또 다른 리스크로 작용될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제기되고 있다.

 

지역별 물량을 보면 경기 남부는 시흥시(2,483가구)와 평택시(2,436가구), 화성시(1,617가구)에 입주가 집중돼 전세가격 하방 압력이 거세질 전망이다. 인천은 대단지 물량이 대기 중이다. 연수구 송도동 ‘송도더샵센트럴시티(2,610가구)’가 입주를 앞두고 있다. 

 

서울의 입주물량은 전량 재개발·재건축을 통해 공급된다. 마포구 염리동 염리2구역을 재개발한 ‘마포자이3차(927가구)’, 서초구 반포동 삼호가든4차를 재건축한 ‘반포센트럴푸르지오써밋(751가구)’ 등이 입주할 예정이다. 

 

지방은 충북(6,353가구)의 입주물량이 상당하다. ‘롯데캐슬더하이스트(2,500가구)’, ‘청주자이(1,500가구)’, ‘청주방서지구중흥S-클래스(1,595가구)’ 등 충북 청주시에만 5,913가구가 입주한다. 청주에는 이미 3,000가구 이상의 미분양 물량이 적체돼있고 입주물량까지 많아 미분양 해소에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보인다. 

 

대구에서는 1,350가구가 입주할 계획으로 지방 분양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중구 남산동 물량이 포함돼있다. 이외 ▲전남(1,140가구) ▲경북(901가구) ▲강원(882가구) ▲경남(743가구) ▲광주(690가구) ▲충남(665가구) ▲대전(383가구) ▲제주(132가구) 순으로 입주가 예정돼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윤지오 "이런 불상사가 더이상 되풀이되지 않기를 소망한다"
고 장자연 씨 사건의 유일한 목격자로, 최근 각종 언론에 나와 사건에 대한 증언과 진상규명을 촉구하고 있는 배우 윤지오 씨가 15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 계단에서 열린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등에 의한 성폭력 사건 및 고 장자연 씨 사건 진상규명 촉구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윤 씨는 "언론 인터뷰를 무리하면서까지 응하고 있는 것은 사실을 전하고 싶고, 여러분들도 아셔야 할 권리가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며 "가해자가 단 한 번이라도 봤으면 했고, 꼭 봐야 할 것이라고, 그분들 보시라고 인터뷰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여러분의 노력으로 나약한 제가, 어쩌면 아직 어리다고 할 수 있는 나이에 이렇게 멀리까지 올 수 있었다"면서 "이런 불상사가 더이상 되풀이되지 않기를 소망한다"고 덧붙였다. 윤 씨는 "다윗과 골리앗의 이야기를 기억한다. 거대한 다윗을 쓰러뜨릴 수 있는 용기를 주신 국민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 오늘 하루도 무사히 버틸 수 있도록 도와주셔서 진심으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발언을 마쳤다. 한편, 윤 씨에 대한 정부 차원의 신변보호는 이뤄지지 않고 있다. 이날 윤 씨는 경호원 1명과 함께 기자회견장소에 모습을 드러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