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9 (수)

  • 흐림동두천 -6.9℃
  • 구름많음강릉 1.3℃
  • 맑음서울 -3.9℃
  • 구름많음대전 -3.0℃
  • 맑음대구 -0.2℃
  • 맑음울산 -1.1℃
  • 맑음광주 -2.6℃
  • 구름조금부산 0.7℃
  • 구름조금고창 -4.2℃
  • 맑음제주 2.7℃
  • 구름많음강화 -4.2℃
  • 흐림보은 -5.2℃
  • 구름많음금산 -5.3℃
  • 구름조금강진군 -2.0℃
  • 맑음경주시 -2.7℃
  • 맑음거제 -1.4℃
기상청 제공

정보


농업정책보험금융원, ‘아미고 서포터즈’ 출범 … ‘농식품모태펀드’ 알린다

 

‘Ag-Fund, 미래로, GO’, 농업정책보험금융원(원장 김윤종, 이하 농금원)이 28일 일명 ‘아미고 서포터즈’를 출범하고 농식품 모태펀드 알리기에 나섰다.

 

농식품모태펀드는 성장가능성이 높은 농식품 기업에 투자를 목적으로 하는 농식품펀드(자펀드)에 출자하기 위해 정부 재정으로 조성한 펀드다. 2010년부터 조성돼 농금원이 운영중인 농식품모태펀드는 농식품 수출, 스마트팜, 6차산업, 창업아이디어 등 다양한 분야에 투자되면서 농식품 관련 연구개발(R&D) 성과를 높이는데도 기여하고 있다.

 

농금원 관계자는 “내년이면 도입 10년을 맞는 농식품모태펀드의 제도 및 성과에 대해 널리 알리기 위해 대학생 서포터즈 운영을 기획했다”면서 “총28명의 서포터즈들은 3개월의 기간동안 펀드의 세계를 이해하면서, 농식품모태펀드의 다양한 우수사례를 공부하고 알리게 된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10시 농업정책보험금융원은 대회의실에서 서포터즈 발대식을 열고, 총 28명의 학생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농금원 정성봉 투자운용본부장은 격려사를 통해 “농업인, 농어업법인 등 경영체에서 여전히 농식품 모태펀드를 잘 모르시는 분들이 많다”면서 “여러분들이 3개월이라는 시간동안 일반 펀드와 이 모태펀드의 차이점, 농업금융에서 공공기관의 역할 등을 공부하면서 농식품 모태펀드도 많이 알리고 모두에게 정말 좋은 만남과 배움의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정성봉 본부장은 이어 “농업이라고 하면 다들 생산농업만 있다고 생각하는데, 사실 유통, 가공, 농촌관광 등 모든 것이 관련돼 있다”면서 “이렇게 농업의 범위가 넓다는 것도 이해하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아미고 서포터즈로 임명된 박수림(식품공학과, 22) 학생은 “아미고 서포터즈에 지원하면서 처음 농식품 모태펀드라는 것을 알게 됐다”면서 “아직은 많이 모르지만 공부도 많이하면서, 서포터즈로 활동도 열심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아미고 서포터즈들은 발대식을 마치고, 1박2일의 소통캠프가 열릴 가평에 위치한 연수원으로 향했다. 소통캠프에서는 농식품모태펀드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한 다양한 강의와, 서포터즈 활동을 위한 오리엔테이션 등이 열렸다.

 

한편 농업정책보험금융원은 농식품모태펀드 투자관리전문기관으로, 2018년 6월을 기준으로 9,525억원 규모(58개 자펀드)의 펀드를 관리 운용하고 있다. 이를 통해 투자유치에 어려움을 겪는 농식품경영체가 운용사(농식품투자조합)에 접근하는 문턱을 낮추고, 투자유치 과정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초기 상담부터 코칭·컨설팅 및 사업설명회(IR) 참여 등을 지원하고 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사노위 금융산업위 논의 종료, ‘임금체계 개편’ 쟁점 난항으로 사회적합의는 무산
경제사회노동위원회(위원장 문성현)의 ‘금융산업위원회(위원장 김유선, 이하 금융산업위)’가 17일(월) 제24차 전체회의를 마지막으로 논의를 종료했다. 금융산업위는 그간 ‘금융산업의 발전과 좋은 일자리 유지·창출’을 위한 방안 마련을 위해 대화를 지속해왔다. 금융산업위는 노동시간 단축, 성과문화 개선, 산별교섭 효율화 등에서는 합의에 이르렀으나, 연공성 완화 등 내용을 담은 ‘임금결정방식 개선’에 대해 노사 양측의 입장이 크게 달라 최종 합의에는 이르지 못했다. 합의에 이르지 못할 경우 공익위원 권고문을 내기도 하지만 이도 내지 않기로 했다. 공익위원들은 1월28일 회의에서 노사의 자율적 협력을 강조하는 합의문의 취지를 감안할 때 권고문을 채택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쪽으로 의견을 모았다. 위원회는 노사가 제안한 개선 요구사항을 토대로 의제를 선정하고, 지난해 10월22일 발표한 ‘금융산업공동실태조사’를 바탕으로 ‘금융 산업의 발전과 좋은 일자리의 유지·창출’을 위한 합의문 초안을 마련해 노사 간 의견 조율을 시도해왔다. 최종 합의에 실패한 ‘임금결정방식 개선’과 관련해 합의문 초안에는 임금인상은 저임금일수록 높은 인상률을 가져가는 하후상박형, 점진적 연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