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6 (토)

  • 흐림동두천 -0.8℃
  • 구름조금강릉 3.2℃
  • 박무서울 1.5℃
  • 박무대전 3.1℃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4.0℃
  • 흐림광주 4.6℃
  • 맑음부산 4.2℃
  • 흐림고창 4.7℃
  • 구름많음제주 6.8℃
  • 구름많음강화 1.5℃
  • 흐림보은 3.3℃
  • 맑음금산 2.4℃
  • 구름많음강진군 5.0℃
  • 맑음경주시 4.2℃
  • 맑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문화


월명스님 “기해년 황금돼지가 전하는 우보천리[牛步千里] 행복 메시지”

 

2019년 기해년 황금돼지해가 밝았다.

 

십이지간 중에서 마지막 띠에 해당하는 돼지는 육십갑자와 어떻게 이어지느냐에 따라 각기 다른 색을 갖는데, 적색돼지, 흑색돼지, 청색돼지, 흰색돼지와 황금돼지로 나뉜다.

 

천간과 지간의 합에 따라 돼지가 위치하는 자리도 동서남북으로 나뉜다.

 

기해년 찾아온 황금돼지는 동서남북의 가운데에 자리하고 있어 가장 길한 돼지라 여긴다. 사람들에게 부귀영화를 가져다주는 신비한 힘을 가지고 있다고 여겼기 때문이다.

 

남산에 위치한 월명사 주지 월명스님은 “황금돼지 해인 2019년은 우보천리[牛步千里]의 지혜를 실천하고 천리를 가기 위해 정성을 다해 한걸음씩 나아가야 한다”면서 “욕심을 경계하고 최선을 다한다면 기해년 황금돼지해는 부(富)의 기운으로 우리 모두가 부를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월명스님은 저서 ‘천천히 더 천천히’ 외에도 ‘커피 리퍼블릭’, ‘달바라 보기’, ‘공감과 포용’, ‘끼깡끈꼴꿈’, ‘소통과 배려’, ‘국민이 묻는다’, 대하소설 ‘폭풍이 지나가던 그날들’, ‘내안의 가능성을 찾아서’ 등 약 20여 편을 내놓고 있다.

 

또 기해년 황금돼지띠 해를 맞이하여 새로운 버전의 ‘만사형통 다이어리’ 출시와 OBSW, BTN 방송을 통해 ‘월명스님의 희망레터’를 전하고 있다. 이 외에도 마음치유를 위한 영상에세이와 SNS 등을 통해 파전(播傳)하는 작가로도 잘 알려져 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윤지오 "이런 불상사가 더이상 되풀이되지 않기를 소망한다"
고 장자연 씨 사건의 유일한 목격자로, 최근 각종 언론에 나와 사건에 대한 증언과 진상규명을 촉구하고 있는 배우 윤지오 씨가 15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 계단에서 열린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등에 의한 성폭력 사건 및 고 장자연 씨 사건 진상규명 촉구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윤 씨는 "언론 인터뷰를 무리하면서까지 응하고 있는 것은 사실을 전하고 싶고, 여러분들도 아셔야 할 권리가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며 "가해자가 단 한 번이라도 봤으면 했고, 꼭 봐야 할 것이라고, 그분들 보시라고 인터뷰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여러분의 노력으로 나약한 제가, 어쩌면 아직 어리다고 할 수 있는 나이에 이렇게 멀리까지 올 수 있었다"면서 "이런 불상사가 더이상 되풀이되지 않기를 소망한다"고 덧붙였다. 윤 씨는 "다윗과 골리앗의 이야기를 기억한다. 거대한 다윗을 쓰러뜨릴 수 있는 용기를 주신 국민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 오늘 하루도 무사히 버틸 수 있도록 도와주셔서 진심으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발언을 마쳤다. 한편, 윤 씨에 대한 정부 차원의 신변보호는 이뤄지지 않고 있다. 이날 윤 씨는 경호원 1명과 함께 기자회견장소에 모습을 드러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