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1 (토)

  • 맑음동두천 27.8℃
  • 맑음강릉 24.4℃
  • 맑음서울 26.6℃
  • 맑음대전 26.7℃
  • 맑음대구 28.0℃
  • 맑음울산 24.5℃
  • 맑음광주 26.3℃
  • 맑음부산 23.1℃
  • 맑음고창 22.8℃
  • 맑음제주 21.4℃
  • 맑음강화 21.6℃
  • 맑음보은 28.9℃
  • 맑음금산 26.9℃
  • 맑음강진군 27.1℃
  • 맑음경주시 28.7℃
  • 맑음거제 27.6℃
기상청 제공


‘새로 쓰는 중국혁명사 1911-1949’ 펴낸 나창주 전 의원, "중국 굴레 벗어나는 노력해야"

10일 출판기념회, 나창주 전 의원 10년의 역작

 

“중국의 전통적 국가체제를 무너뜨린 신해혁명은 서세동점의 시기에 불안감을 느낀 중국인들에 의해 어느 날 갑자기 툭 튀어나온 사건이 아니었다.”

 

노태우 정부 시절 북방정책을 설계할 당시 협상의 이론적 틀을 제시한 현대중국 정치전문가인 나창주 전 의원(85, 제13대 국회의원)이 내놓은 신작 ‘새로 쓰는 중국혁명사 1911-1949’의 첫 문장이다.

 

평생을 북방, 현대중국정치를 연구해온 나창주 전 의원이 중국 현대사를 다시 기록했다. ‘새로 쓰는 중국혁명사 1911-1949’는 나 전 의원이 수정작업만 3년, 총 10여년 간 심혈을 기울인 역작이다.

 

책은 현대중국사의 정화인 신해혁명부터 시작해 모택동에 의해 중화인민공화국이 수립될 때까지 급박하게 흘러온 내밀한 전개과정을 나 전 의원의 안목으로 꼼꼼히 살핀다.

 

아편전쟁의 충격으로 시작된 중국의 변혁은 태평천국의 난과 양무운동, 청일전쟁, 무술변법, 의화단운동, 러일전쟁을 거치면서 숱한 피바람을 몰고 왔다. 외세의 침탈로 중화주의가 붕괴되고 비참한 현실이 지속되자, 중국인들은 자력갱생을 통한 외세의 축출과 공화정에 대한 열망으로 결집해 신해혁명의 불꽃을 쏘아 올렸다.

 

수많은 혁명가들의 피땀으로 이룩한 중화민국은 군벌의 난립과 북벌전쟁, 중원대전, 국공내전, 중일전쟁의 소용돌이에 휘말리며 아수라장이 되고 말았다.

 

10일 출판기념회를 연 나창주 전 의원은 M이코노미뉴스와 만나 “중국 혁명의 정체를 알아야 중국의 내일을 읽을 수 있다”면서 “그 중에서도 일관성 있게 혁명을 진행한 모택동 혁명을 이해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나 전 의원은 이어 “중국 혁명사를 옛날 삼국지를 읽듯이 읽어 지금 중국의 현실이 아닌 뿌리를 알아야 한다”면서 “정체를 알아야 우리가 무엇을 얻고 버릴지 고민할 수 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현재 복잡한 한반도 정세에 대해 “역사적으로 우리를 오랫동안 속국으로 생각한 중국의 굴레를 벗어나려는 노력이 필요하다”면서 “이는 북한과 직접 연결돼 있어 우리가 10년만 견디고 노력한다면 우리가 원하는 통일이 가능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나창주 전 의원은 건국대학교 정치외교학과 교수 및 부총장을 역임하고, ‘국공합작과 모택동의 전략’ ‘대한민국 북방정책’ 등 굵직한 논문들을 발표해 왔다. ‘대한민국 북방정책’은 2014년 대통령기록관에 소장되기도 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장애인 인권단체, 웹툰작가 기안84 '청각장애인 희화화' 공개사과 요구
장애인 인권단체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전장연)가 10일 웹툰 작가 기안84가 네이버에 연재 중인 웹툰 '복학왕'에서 청각장애인을 희화화했다며 공개사과를 요구했다. 전장연은 이날 오후 공식 홈페이지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성명에서 지난 7일 올린 웹툰 '복학왕'의 한 장면을 올리며 청각장애인을 희화화했다고 지적했다. 전장연이 올린 웹툰 장면을 보면 청각장애인인 여성 캐릭터가 닭꼬치를 사먹으며 말이 어눌하고 발음도 제대로 못 하는 것도 그려졌다. 전장연은 "이것만으로도 청각장애인에 대한 편견-청각장애인 당사자니 말을 제대로 못 할 것이다.-을 고취하고, 청각장애인을 별개의 사람인 것처럼 차별하는 것"이라며 "이번 연재물에서는 아예 청각장애인을 지적으로도 문제가 있는 사람인 것처럼 희화화하고 있다"고 했다. 전장연은 "명백히 '장애인차별금지 및 권리구제 등에 의한 법률'의 차별행위에 해당하는 장애인에 대한 차별 행위"라며 "작가 기안84님이 지속해서 특정 장애에 대해 광고를 통한 차별을 계속해 왔고, 그 차별이 쌓이고 쌓여 이번과 같은 결과물까지 만들어진 것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했다. 전장연은 "누군가 공개적인 공간에서 기안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