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동두천 17.7℃
  • -강릉 18.2℃
  • 서울 18.0℃
  • 대전 17.7℃
  • 대구 18.2℃
  • 울산 18.9℃
  • 광주 20.8℃
  • 부산 18.7℃
  • -고창 21.4℃
  • 제주 26.5℃
  • -강화 ℃
  • -보은 17.8℃
  • -금산 17.7℃
  • -강진군 20.9℃
  • -경주시 18.2℃
  • -거제 19.3℃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농구열정으로 가득한 '2019 청소년 건강증진 성남 3X3 농구대회'

 

한기범희망재단이 지난 29일(토요일) 성남 늘푸른중학교 푸른솔관에서 ‘청소년 건강증진 성남 3X3 농구대회’를 개최했다.

 

한기범희망재단이 주최·주관하고 경기도, 경기도체육회가 후원하는  ‘청소년 건강증진 성남 3X3 농구대회’에는 초등부(8팀), 중등부(20팀), 고등부(20팀) 등 총 48팀(192명)이 출전했다.

 

비가 오는 날씨 속에서 진행된 이날 대회는 선수들의 열정이 만들어낸 박진감 넘치는 농구경기 외 키즈보이그룹 캔디보이와 키즈걸그룹 젤리걸이 재능기부 축하공연을 펼쳐 의미를 더했다.

 

경기 중간에 진행된 깜짝 슛 이벤트에서는 다양한 상품들이 쏟아지며 선수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기도 했다.

 

 

한기범 대표는 "‘청소년 건강증진 성남 3X3 농구대회’는 청소년의 체력증진과 바른 인성 함양을 기르고 농구기술을 발휘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되고 있다"면서 "선수들이 선의의 승부를 통해 서로 간의 유대와 화합이 펼쳐지는 좋은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대회 입상팀에게는 한기범희망나눔 상장과 부상품이 수여됐다. 4강 이상 팀에게는 추후에 개최되는 왕중왕전 진출 기회도 주어진다. 하반기에는 남양주 3X3 농구대회는 오는 10월 12일 남양주 호평체육문화센터에서 개최된다.

 

 

이번 대회 입상팀은 초등부(우승: 학현팀K, 준우승: 분당초워리어스, 3위: 송현미남, 4위: 나룰FC) 4개 팀과, 중등부(우승: 코난, 준우승: KWC, 3위 :송파, 4위: SAT) 4개 팀, 고등부(우승: KLKK, 준우승: 용인에이스, 3위 : 퍼스트,  4위 : 초월가) 4개팀 등 총 12팀에게 돌아갔다.

 

한편, 한기범희망재단은 어린이심장병, 다문화가정, 농구꿈나무 지원사업을 꾸준히 하고 있다.  구글플레이스토어에서 한기범희망나눔을 검색해 어플을 다운받으면 다양한 농구행사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군인권센터 "친일파 백선엽, 현충원 아닌 야스쿠니 신사로 가야"
지난 10일 백선엽 육군 예비역 대장이 별세한 가운데 고인의 친일 행적 등을 이유로 국립현충원 안장에 반대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시민단체 군인권센터는 12일 성명에서 "일제 침략 전쟁이 평화로 가는 길이라 믿었던 백 씨가 갈 곳은 현충원이 아니라 야스쿠니 신사"라며 강하게 반대했다. 센터는 "백씨는 일제 만주군 간도특설대에서 중위로 복무한 사람이다. 일제의 침략전쟁에 자발적으로 부역함은 물론, '조선인 독립군은 조선인이 다스려야 한다'는 취지에 따라 독립군 토벌대로 운영된 간도특설대에서 복무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한국 독립을 꿈꾸는 세력을 절멸시키는 것이 평화로운 세상을 만드는 길이라는 신념을 가졌던 이 조선인 일본군은 광복 이후 대한민국 육군참모총장을 지내고 전쟁영웅으로 추앙받았다"라며 "숱한 세월이 지나도록 친일 행적에 대해 사죄한 적은 단 한 번도 없다"라고 비판했다. 백 장군은 1943년부터 일제 만주군 간도특설대에서 중위로 복무하며 독립군 토벌 행적 등으로 그동안 비판을 받아왔다. 센터는 백 장군을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하기로 한 정부와 군을 향해서도 "현충원에 묻어 전 국민이 자손 대대로 그를 추모하고 기억할 것을 강요한다"라며 "국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