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7 (일)

  • 맑음동두천 -0.7℃
  • 맑음강릉 4.7℃
  • 박무서울 3.1℃
  • 구름많음대전 2.7℃
  • 맑음대구 5.1℃
  • 맑음울산 4.9℃
  • 구름조금광주 4.7℃
  • 맑음부산 6.6℃
  • 구름많음고창 2.5℃
  • 맑음제주 11.7℃
  • 구름조금강화 -0.4℃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0.0℃
  • 구름많음강진군 6.8℃
  • 맑음경주시 5.1℃
  • 맑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사회


기재부, 604개 법인 편의점 로또 판매권 회수…개인은 계속 판매

법인 직접 판매점은 올해 12월1일 계약 종료

 

정부가 편의점 법인 GS25, CU, C-SPACE의 로또 판매권을 회수하기로 했다고 12일 밝혔다.

 

기획재정부는 지난 9일 제123차 복권위원회를 열어 '편의점 법인 본사에 부여해온 온라인복권(로또) 판매권 회수방안'을 확정했다.

 

회수 대상 판매점은 편의점 법인 본사가 판매권을 부여받아 가맹점주와 계약을 통해 복권을 판매하는 604개 편의점이다. 다만 가맹점주에 대한 파급효과 등을 감안해 3년 유예기간을 두고 2021년에 판매권을 회수한다. 대상 편의점 중 가맹점주와 계약 없이 법인이 직접 판매하는 8개 판매점은 올해 12월1일 계약이 종료된다.

 

10월 말 현재 온라인복권 판매 전체 편의점은 2,361개로 이 중 개인이 판매권을 부여받아 판매하는 편의점은 1,757개다. 이들은 회수대상이 아니므로 계속 판매 가능하다.

 

이번 회수 결정은 사행산업 건전화 대책의 하나인 법인판매점 단계적 축소 결정 및 온라인복권 판매인 모집 시 취약계층 우선 계약 복권법 입법취지 등을 고려한 것이다.

 

기재부는 "이번 법인 판매권 회수 결정으로 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추가 온라인복권 판매점 모집이 가능해졌다"며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향후 기재부는 '적정 판매점 수 산정 연구용역'을 추진해 복권위원회 의결을 거쳐, 이르면 내년부터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온라인복권 판매점을 모집할 계획이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윤지오 "이런 불상사가 더이상 되풀이되지 않기를 소망한다"
고 장자연 씨 사건의 유일한 목격자로, 최근 각종 언론에 나와 사건에 대한 증언과 진상규명을 촉구하고 있는 배우 윤지오 씨가 15일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 계단에서 열린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등에 의한 성폭력 사건 및 고 장자연 씨 사건 진상규명 촉구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윤 씨는 "언론 인터뷰를 무리하면서까지 응하고 있는 것은 사실을 전하고 싶고, 여러분들도 아셔야 할 권리가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며 "가해자가 단 한 번이라도 봤으면 했고, 꼭 봐야 할 것이라고, 그분들 보시라고 인터뷰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여러분의 노력으로 나약한 제가, 어쩌면 아직 어리다고 할 수 있는 나이에 이렇게 멀리까지 올 수 있었다"면서 "이런 불상사가 더이상 되풀이되지 않기를 소망한다"고 덧붙였다. 윤 씨는 "다윗과 골리앗의 이야기를 기억한다. 거대한 다윗을 쓰러뜨릴 수 있는 용기를 주신 국민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 오늘 하루도 무사히 버틸 수 있도록 도와주셔서 진심으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발언을 마쳤다. 한편, 윤 씨에 대한 정부 차원의 신변보호는 이뤄지지 않고 있다. 이날 윤 씨는 경호원 1명과 함께 기자회견장소에 모습을 드러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