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5.0℃
  • 맑음강릉 26.1℃
  • 구름많음서울 26.0℃
  • 구름조금대전 27.5℃
  • 맑음대구 30.2℃
  • 맑음울산 28.9℃
  • 맑음광주 27.9℃
  • 맑음부산 26.6℃
  • 맑음고창 27.8℃
  • 맑음제주 24.8℃
  • 구름조금강화 22.0℃
  • 구름많음보은 25.6℃
  • 맑음금산 27.5℃
  • 맑음강진군 29.7℃
  • 맑음경주시 30.7℃
  • 구름조금거제 28.0℃
기상청 제공

정치


정세균 총리 "재택근무 연가 적극 활용, 불필요한 외출 삼가해달라"

"거리두기가 불신과 차별로 이어져서 안 돼"

URL복사

 

정세균 국무총리가 2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기업은 재택근무와 연가를 적극 활용하고, 국민들께서는 개인위생수칙을 지키고 불필요한 외출은 삼가해달라"고 당부했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대구 중구 대구시청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말하며 " 종교행사 등 좁은 실내공간에서 모이는 자리나, 야외라 하더라도 많은 사람이 밀집하는 행사는 자제해 주시기 바란다. 국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라고 했다.

 

그러면서도 정 총리는 "거리두기가 불신과 차별로 이어져서는 안 될 것"이라며 "최근 대구·경북 지역의 환자를 다른 지역 의료기관에서 거부하는 일이 있었다.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다. 서로의 신뢰가 바탕이 될 때 위기극복은 빨라질 수 있다. 대구를 응원해달라"고 했다.

 

정 총리는 또 "여전히 가파른 확진자 증가세를 따라잡지 못하고 있다"라며 "입원을 기다리던 확진자가 사망하고, 기저질환을 가진 환자가 검사결과가 나오기 전에 사망하는 가슴 아픈 일이 있었다"고 했다.

 

이어 "더 많은 지원과 응원이 필요합니다. 아울러, 의료자원을 어떻게 효율적으로 활용할 것인지에 대해 정부와 지자체, 의료계가 함께 지혜를 모아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누리호 발사 성공…이종호 과기장관 “내년 상반기 누리호 3차 발사”
과학기술통신부가 누리호 발사 성공을 발표했다. 이종호 과기부 장관은 21일 “누리호는 목표궤도에 투입돼 성능검증 위성을 성공적으로 분리하고 궤도에 안착시켰다”며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의 성공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이어 “대한민국 우주에 하늘이 활짝 열렸다. 대한민국 과학기술이 위대한 전진을 이루었다”며 “대한민국 관측로켓 과학 1호가 발사된 지 꼭 30년만”이라고 말했다. 이 장관은 “대한민국은 우리 땅에서 우리 손으로 우리가 만든 발사체를 우주로 쏘아올리는 7번 째 나라가 되었다”며 “이제 정부는 2027년까지 네 번의 추가발사를 통해 누리호의 기술적 신뢰도와 안정성을 높혀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8월에는 최초의 달 궤도선 다누리호를 발사하고 국제유인우주탐사사업 ‘아르테미스’에도 참여하며 대한민국의 우주역량을 키워나갈 것”이라며 “정부는 우주산업클러스트 육성과 세제 지원 등 다양한 정책적·제도적 지원을 적극 추진해 뉴스페이스 시대를 대비한 자생적 우주산업 생태계를 조성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장관은 “무에서 유를 창조한 것이나 다름없는 발사체 기술개발을 위해 땀과 눈물과 열정을 쏟아주신 모든 연구원, 기업관계자들께 감사한다”며 “응원해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