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동두천 17.7℃
  • -강릉 18.2℃
  • 서울 18.0℃
  • 대전 17.7℃
  • 대구 18.2℃
  • 울산 18.9℃
  • 광주 20.8℃
  • 부산 18.7℃
  • -고창 21.4℃
  • 제주 26.5℃
  • -강화 ℃
  • -보은 17.8℃
  • -금산 17.7℃
  • -강진군 20.9℃
  • -경주시 18.2℃
  • -거제 19.3℃
기상청 제공

사회


취준생이 가장 선호하는 게임사는 ‘넥슨’

“복지제도 우수할 것 같아서”

 

올해 게임회사 취업을 준비하는 구직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게임사는 ‘넥슨’인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가 게임잡과 함께 올해 게임회사 취업을 준비하는 취준생 1,309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해 1일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이들이 가장 선호하는 게임회사는 ‘넥슨(66.6%)’이었다.

 

다음으로 ▲카카오게임즈(45.5%) ▲넷마블(42.1%) ▲엔씨소프트(40.6%)가 근소한 차이로 2위부터 4위에 올랐고, ▲컴투스(8.9%) ▲크래프톤(펍지)(6.0%) ▲스마일게이트(5.7%) ▲NHN(게임)(5.1%) 등이 10위권 안에 들었다.
 
취준생들은 해당 게임회사에 취업하고 싶은 이유로 우수한 복지제도를 꼽았다. 응답한 게임 회사에 취업하고 싶은 이유를 조사한 결과 ‘직원 복지제도가 우수할 것 같아서’란 답변이 48.1%로 1위에 오른 것. 

 

이어 ▲일이 재미있을 것 같아서(31.0%) ▲연봉이 높을 것 같아서(28.5%) ▲평소 기업의 게임/서비스를 좋아해서(26.2%) ▲혁신적이고 도전적인 사업을 많이 하는 것 같아서(16.1%) ▲성장성 높은 회사인 것 같아서(15.9%) 등도 선택한 게임사에 취업하고 싶은 이유였다.

 

한편 이번 조사는 국내 주요 게임회사 50여 곳을 보기문항으로 제시, 복수응답 방식으로 진행됐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군인권센터 "친일파 백선엽, 현충원 아닌 야스쿠니 신사로 가야"
지난 10일 백선엽 육군 예비역 대장이 별세한 가운데 고인의 친일 행적 등을 이유로 국립현충원 안장에 반대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시민단체 군인권센터는 12일 성명에서 "일제 침략 전쟁이 평화로 가는 길이라 믿었던 백 씨가 갈 곳은 현충원이 아니라 야스쿠니 신사"라며 강하게 반대했다. 센터는 "백씨는 일제 만주군 간도특설대에서 중위로 복무한 사람이다. 일제의 침략전쟁에 자발적으로 부역함은 물론, '조선인 독립군은 조선인이 다스려야 한다'는 취지에 따라 독립군 토벌대로 운영된 간도특설대에서 복무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한국 독립을 꿈꾸는 세력을 절멸시키는 것이 평화로운 세상을 만드는 길이라는 신념을 가졌던 이 조선인 일본군은 광복 이후 대한민국 육군참모총장을 지내고 전쟁영웅으로 추앙받았다"라며 "숱한 세월이 지나도록 친일 행적에 대해 사죄한 적은 단 한 번도 없다"라고 비판했다. 백 장군은 1943년부터 일제 만주군 간도특설대에서 중위로 복무하며 독립군 토벌 행적 등으로 그동안 비판을 받아왔다. 센터는 백 장군을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하기로 한 정부와 군을 향해서도 "현충원에 묻어 전 국민이 자손 대대로 그를 추모하고 기억할 것을 강요한다"라며 "국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