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7 (금)

  • -동두천 31.0℃
  • -강릉 32.9℃
  • 연무서울 31.2℃
  • 구름조금대전 32.2℃
  • 맑음대구 33.9℃
  • 맑음울산 33.4℃
  • 맑음광주 32.3℃
  • 맑음부산 32.4℃
  • -고창 29.9℃
  • 구름조금제주 29.3℃
  • -강화 28.9℃
  • -보은 31.5℃
  • -금산 30.9℃
  • -강진군 31.9℃
  • -경주시 32.9℃
  • -거제 33.1℃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M포토] 아시아나항공 직원 가면집회...'침묵하지 말자'

 

아시아나항공 직원들이 6일 오후 6시, 서울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아시아나항공 No Meal 사태 책임 경영진 규탄 문화제’를 갖고 "기내식 대란이 언제든 발생할 수 있는 예견된 사태였음에도 책임을 승객과 직원에게만 전가한다"면서 경영진 교체와 기내식 정상화를 촉구했다.

 

집회 참가자들은 기내식 납품의 압박으로 지난 2일 스스로 목숨을 끊은 납품업체 대표를 추모하기 위해 검은 옷을 입고 국화꽃을 준비했다. 또한 신변을 감추기 위해 모자나 가면, 선글라스를 착용했다.

 

 

갑질 근절 캠페인을 진행해 오고 있는 대한항공직원연대는 “대한민국 모든 '을'들의 승리를 위해 아시아나항공 직원연대와 함께하자”며 이날 행사에 참여해 힘을 실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