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5 (수)

  • 맑음동두천 5.0℃
  • 맑음강릉 4.5℃
  • 맑음서울 7.7℃
  • 맑음대전 7.4℃
  • 맑음대구 6.6℃
  • 맑음울산 6.6℃
  • 맑음광주 8.8℃
  • 맑음부산 8.8℃
  • 맑음고창 3.3℃
  • 맑음제주 12.3℃
  • 맑음강화 4.3℃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3.7℃
  • 맑음강진군 4.7℃
  • 구름조금경주시 3.1℃
  • 맑음거제 7.2℃
기상청 제공

정치


방콕서 한일 국장급 협의…'화이트리스트' 제외 강력 항의

기존 수출규제 조치와 함께 즉각 철회 촉구

 

일본이 2일 한국을 전략품목 수출 우대 국가인 이른바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기로 결정한 가운데 한국과 일본 외교당국이 국장급 협의를 진행했다.

 

외교부는 이날 김정환 외교부 아시아태평양국장과 가나스기 겐지(金杉憲治)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이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이 열리고 있는 태국 방콕에서 국장급 협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협의는 오전 9시 40분부터 약 1시간 10분 동안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김정한 국장은 일본 정부가 수출무역관리령 개정안 각의 결정을 통해 우리나라를 전략물자 수출 우대국가에서 제외한 데 대해 강력한 항의와 깊은 유감의 뜻을 표했다. 또 이번 조치와 기존 수출규제 조치 일체를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했다.

 

앞서 일본 정부는 이날 오전 각의를 열고 화이트리스트에서 한국을 제외하는 수출무역관리령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찰, 'N번방' 포함 '디지털 성범죄 대응 '특별수사본부' 설치
경찰이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의 성 착취물을 제작해 유포한 이른바 'N번방' 사건과 같은 디지털 성범죄에 대해 특별수사본부를 설치해 엄정 대응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24일 청와대 국민 청원에 대한 답변에서 이같이 밝혔다. 민 청장은 이번 박사방 사건에 대해 "아동 청소년과 여성의 삶을 송두리째 앗아가는 잔인하고 충격적인 범죄"로 규정하고 "국민의 평온한 삶을 수호해야 하는 경찰청장으로서 국민 여러분의 우려와 분노에 전적으로 공감하며 책임을 통감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민 청장은 "엄정한 수사를 통해 디지털 성범죄의 무감각한 사회 인식을 완전히 탈바꿈시키고 우리 사회에서 더이상 디지털 성범죄가 발붙이지 못하도록 강력히 제거하겠다"고 강조했다. 민 청장은 "검거된 주범자 조주빈뿐만 아니라 박사방의 조력자, 영상 제작자, 성 착취물 영상을 소유·유포한 자들 가담자 전원에 대해서 경찰이 할 수 있는 모든 역량을 투입해 철저하게 수사하겠다"라며 "향후 수사가 마무리되면 관련 절차와 규정에 따라 국민의 요구에 어긋나지 않게 불법 행위자를 엄정 사법처리하고 신상공개도 검토하는 등 단호히 조치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