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1.1℃
  • 흐림강릉 12.8℃
  • 서울 11.9℃
  • 대전 12.8℃
  • 대구 13.6℃
  • 흐림울산 14.4℃
  • 흐림광주 13.1℃
  • 흐림부산 16.1℃
  • 흐림고창 12.1℃
  • 흐림제주 19.0℃
  • 흐림강화 11.4℃
  • 흐림보은 11.5℃
  • 흐림금산 10.9℃
  • 흐림강진군 14.5℃
  • 흐림경주시 13.4℃
  • 흐림거제 15.3℃
기상청 제공

금융


산업은행 공고한 '유리천장'…고위 임원 중 여성은 '0'명

김병욱 민주당 의원, '직급별 남녀 임직원 현황' 분석
임원급 고위직 102명 모두 남성…'2등 정규직' 특정직 91%는 여성

 

산업은행의 임원급 고위직 102명 중 여성은 단 한 명도 없는 것으로 나타나며, 여전히 '유리천장'이 공고한 것으로 확인됐다. 반면 정규직 신분이면서도 급여 승진 등에서 일반 정규직과 차등을 두는 '2등 정규직'인 특정직에는 여성 비율이 91.8%에 달했다.

 

22일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국회 정무위원회)이 산업은행으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자료 '직급별 남녀 임직원 현황'에 따르면 임원 8명, 집행부행장 7명, 준법감시인 1명, 1급 86명 등 임원급 고위직 102명은 모두 남성으로 나타났다.

 

2급에서 5급까지의 일반직 정규직 사원 2265명 중에도 남성이 1654명으로 73.0%를 차지했고 여성은 27%인 611명에 그쳤다.

 

일반직 역시 승진할수록 여성의 비율은 눈에 띄게 낮아졌다. 5급에서는 588명 중 260명이 여성으로 44.2%를 차지했지만 4급은 31.1%(793명 중 247명), 3급은 17.3%(532명 중 92명)로 감소했고 2급에서는 3.4%(352명 중 12명)로 급감했다.

 

반면 일반 정규직과 차등을 두는 특정직 547명 중 502명이 여성으로 91.8%를 차지했다. 은행 업무 중 텔러, 외환, 비서 등의 직무를 수행하는 특정직은 같은 정규직이면서도 승진, 급여 등에서 차등이 있어 '2등 정규직'이라 불린다. 특정직은 채용, 이동, 승진, 보수 등에 있어 일반 정규직과 별도의 인사관리체계로 운영된다.

 

이에 비해 산업은행과 같은 국책은행인 기업은행은 올해 3월 일반 정규직과 '2등 정규직'으로 구분 운영해오던 급여 및 승진체계를 단일화했다. 또 7월 정기인사에서 여성본부장 1명과 여성 지점장 13명을 승진시켰다. 1급 이상 임원급 69명 중 여성은 10.1%(7명), 6급 이상 일반직 사원 8790명 중 여성은 41.5%(3648명)였다.

 

산업은행의 이런 공고한 '유리천장'은 공직사회 내 고위공무원단, 공공기관 임원, 정부위원회의 여성위원에 대해 여성임용 목표제를 추진하는 문재인 정부 기조와 엇박자를 내고 있다는 지적이다.

 

김 의원은 "여성 행원들을 2등 정규직의 별도 직군으로 관리하며 승진과 급여의 차등을 두는 한편으로 고위직에서는 여성을 찾아보기 힘든 게 은행권 전반의 현실"이라며 "국책은행인 산업은행이 앞장서서 유리천장을 깨뜨리고 2등 정규직 문제를 개선해나가야 한다"고 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