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31 (월)

  • 맑음동두천 -10.4℃
  • 맑음강릉 -0.5℃
  • 맑음서울 -6.7℃
  • 맑음대전 -6.2℃
  • 맑음대구 -3.6℃
  • 맑음울산 2.5℃
  • 맑음광주 -3.1℃
  • 맑음부산 5.5℃
  • 맑음고창 -5.3℃
  • 맑음제주 5.2℃
  • 맑음강화 -7.5℃
  • 맑음보은 -8.0℃
  • 맑음금산 -8.3℃
  • 맑음강진군 -1.0℃
  • 맑음경주시 -0.6℃
  • 구름조금거제 2.2℃
기상청 제공

정치


[리얼미터] 문 대통령 국정 지지율…45.9%로 2018년 마감

민주당 36.8%·한국당 25.7%·정의당 9.0%·미래당 7.1%·민평당 2.4%




정당 지지도에서는 더불어민주당이 1주일 전보다 1.2%p 내린 36.8%를 기록하며, 2018년 최저치로 마감했다. 민주당은 경기·인천, 40대와 50대, 중도층에서 하락한 반면, 대구·경북(TK)과 충청권, 30대, 보수층에서는 상승했다.



자유한국당은 0.3%p 오른 25.7%로 2주 연속 상승했다. 한국당은 경기·인천과 서울, 호남, 30대, 중도층에서 올랐다. TK와 부산·울산·경남(PK) 등 영남과 충청권, 20대, 보수층에서는 내렸다.



정의당 역시 0.9%p 오른 9.0%였다. 정의당은 주로 PK, 40대, 진보층과 중도층에서 상승했다. 바른미래당은 영남과 20대, 중도층에서 결집하며 1.5%p 오른 7.1%를 기록했다. 민주평화당은 1주일 전과 같은 2.4%였다.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45.9%를 기록하며 2018년을 마감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31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긍정평가)은 1주일 전보다 1.2%p 내린 45.9%로 나타났다.

 

'국정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3.6%p 오른 49.7%였다. '모름·무응답'은 오차범위(±2.2%p) 내인 3.8%였다.

 

리얼미터는 "경제상황에 대한 부정적 인식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김태우 사태'와 여당 의원의 '공항 갑질' 논란 등 각종 악재가 겹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고 설명했다.

 

세부 계층별로는 보수층과 진보층, 대구·경북(TK)과 서울, 20대, 무직과 학생은 상승했다. 반면, 중도층, 경기·인천과 호남, 부산·울산·경남(PK), 30대 이상, 노동직과 자영업, 사무직은 하락했다.

 

정당 지지도에서는 더불어민주당이 1주일 전보다 1.2%p 내린 36.8%를 기록하며, 2018년 최저치로 마감했다. 민주당은 경기·인천, 40대와 50대, 중도층에서 하락한 반면, 대구·경북(TK)과 충청권, 30대, 보수층에서는 상승했다.

 

자유한국당은 0.3%p 오른 25.7%로 2주 연속 상승했다. 한국당은 경기·인천과 서울, 호남, 30대, 중도층에서 올랐다. TK와 부산·울산·경남(PK) 등 영남과 충청권, 20대, 보수층에서는 내렸다.

 

정의당 역시 0.9%p 오른 9.0%였다. 정의당은 주로 PK, 40대, 진보층과 중도층에서 상승했다. 바른미래당은 영남과 20대, 중도층에서 결집하며 1.5%p 오른 7.1%를 기록했다. 민주평화당은 1주일 전과 같은 2.4%였다.

 

이번 여론조사는 YTN의 의뢰로 지난 24일부터 28일까지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011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표본 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2%, 응답률은 6.7%다. 그 밖의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선관위, 경기도 제야행사 제동 … 이재명 지사 불참 결정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31일 열릴 예정인 2018 송년 임진각 제야행사에 참석하지 않는다. 이 지사의 불참 결정은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선거법 위반 해석에 따른 것이라고 도는 설명했다. 경기도는 지난달 30일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임진각 제야행사에 경기도지사가 참석해 방송 인터뷰를 하는 것이 선거법에 저촉되는지를 경기도선거관리위원회에 질의한 바 있다. 이에 대해 경기도 선관위는 법령 또는 대상·방법·범위 등을 구체적으로 정한 조례의 근거 없이 지상파 방송 중계비용을 도 예산으로 부담하는 것이 공직선거법상 기부행위를 제한한 제114조에 위반된다는 해석을 내렸다. 다만, 도 선관위는 생방송 지원에 대해 ‘지극히 정상적인 생활형태의 하나로서 역사적으로 생성된 사회질서의 범위 안에 있다고 볼 수 있는 경우에는 의례적ㆍ직무상 행위로서 사회상규에 위배되지 않는다’는 단서를 달았다. 도는 21일 경기도 선관위로부터 이런 내용의 회신이 오자 당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다시 질의했으며 27일 같은 내용을 통보받았다. 이에 대해 도는 단서가 달려 있긴 하지만 선관위가 제야행사 지원을 의례적이고 직무상 행위로 판단해 사회상규에 위배되지 않는다는 해석을 내린 만큼 올해 제야행